검색어 입력폼

이마트 프라이빗 브랜드(PB) 분석 및 브랜드 전략 연구(‘노브랜드’를 중심으로)(학사논문)

저작시기 2018.01 |등록일 2020.03.1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6페이지 | 가격 5,000원

* 본 문서(hwp)가 작성된 한글 프로그램 버전보다 이용하시는 한글프로그램 버전이 낮은 경우에는 문서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 경우에는 한글 뷰어 프로그램 또는 상위버전 으로 확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소개글

이마트 프라이빗 브랜드(PB) 분석 및 브랜드 전략 연구를 주제로한 학사 논문입니다.

목차

Ⅰ. 서론
1. 연구 배경
2. 연구 목적

Ⅱ. 국내 프라이빗 브랜드 현황
1. 프라이빗 브랜드의 개념
2. 대형마트의 PB상품 진출과 현황
2.1. 이마트
2.2. 롯데마트
2.3. 홈플러스

Ⅲ. 이마트 노브랜드 PB 전략
1. 노브랜드 개요
2. 노브랜드의 브랜드 전략
2.1. 노브랜드의 포지셔닝
2.2. 저관여 제품의 선택
2.3. SWOT 분석

Ⅳ. 전망 및 전략 제안
1. 전망
2. 전략 제안
2.1. 다각화 전략
2.2. 프리미엄 전략
2.3. 브랜드 계층화 전략

Ⅴ. 결론

Ⅵ. 참고문헌

본문내용

1.1. 연구의 배경

1990년대 중반 저가격을 내걸고 등장한 대형 할인 마트는 우리나라 유통산업에 새로운 시대를 열었다. 1993년 이마트의 등장을 시작으로 홈플러스, 롯데마트 등의 여러 대형마트가 출현하였다. 2000년 163개였던 대형 할인 마트 점포수는 2004년에 276개, 2006년에 342개로 늘어났으며, 2016년 기준 511개에 이르렀다. 대형마트의 등장은 백화점과 재래시장이 주도하던 한국 유통업계의 새로운 시대를 열었으며, 급속도로 성장하며 유통산업의 중심 업태로 자리 잡았다.
그러나 최근 국내 유통업계는 고물가 · 저성장의 양극화로 인한 소비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대형 할인 마트 또한 정부의 규제, 온라인 시장의 성장, 포화상태에 이른 점포수 등으로 시장 잠식 현상이 생기면서 성장률은 둔화되었다. 신규 점포 출점에도 어려움이 많다. 대형마트 시장은 이미 포화상태에 이르렀고 대형마트 규제를 강화한 유통산업발전법 개정의 영향이다. 유통산업발전법은 격주 일요일 의무휴업, 전통시장 인근 출점 제한, 신규 출점시 인근 중소상인과 상생협의 의무화 등을 규정하고 있다. 이로 인해 대형마트 업계는 2000년대 중반까지 매년 두 자릿수 성장률을 기록했지만 의무휴업제가 도입된 2012년부터 성장세가 꺾였다. 2013∼2015년 국내 대형마트 시장규모는 39조원대에 머물렀으며 이 기간 대형마트 시장의 성장률도 0.3∼1.6%에 불과했다. 디지털 타임즈, 2017.01.21
대형 마트의 2011~2015년 사이의 연간 성장률은 1.9% 이며, 2016~2020년도 사이에도 연평균 약 1.8%정도의 저성장이 전망되는 바이다.

<표. 1> 대형마트 매출액 및 성장률 (한국체인스토어협회)

계속되는 악조건의 여파로 유통업체 간의 경쟁은 점점 더 과열되고 있는 형국이다. 이에 대형 마트는 하나의 돌파구로 유통업자 자체 개발 상품인 프라이빗 브랜드(Private Brand)를 전략으로 내걸었다. 소비자들의 소비패턴이 다양한 양상으로 전개되고 있는 가운데 프라이빗 브랜드의 중요성은 커지고 있으며, PB 상품의 확대는 앞으로도 꾸준히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참고 자료

김미자, 국내 유통업체의 프라이빗 브랜드(PB) 현황 및 브랜드 전략, 브랜드디자인학회, 2009.
대형마트 PB제품 이용 관련 조사, 윤덕환 · 채선애 · 송으뜸, 엠브레인, 2016.
대형마트 PB제품 비교조사, 한국소비자원, 2014.
박현주·장수태, 대형할인점 PB상품 유통 실태조사, 한국소비자원, 2008.
한국 소비자원, 대형마트 PB제품 비교조사, 2014.
이마트 ‘노브랜드’ PB상품 리테일마케팅 사례 연구, 한국브랜드디자인학회, 김효일, 2016.
한국체인스토어협회, 2014.
이마트몰 공식 홈페이지 http://store.emart.com
롯데마트 공식 홈페이지 http://company.lottemart.com
홈플러스 공식 홈페이지 http://www.homeplus.co.kr
동아비즈니스리뷰, 216호, 2017.
아시아 경제, 2014.
디지털 타임즈, 2017.01.21.
경향신문, 2017.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