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여전히 우리의 삶 속에 남아있는 식민사관

저작시기 2018.06 |등록일 2019.08.12 워드파일MS 워드 (docx) | 12페이지 | 가격 3,000원

소개글

일본이 우리나라에 일제강점기 이후 우리나라에 남긴 잔재에 관한 글입니다. 그 중 저는 '식민사관'을 주제로 논문을 풀어나갔습니다.

목차

1. 서론

2. 본론
1) 일제가 식민사관을 심은 이유
(1) 식민사관의 종류
2) 현대에 남아있는 식민사관
(1) 뉴라이트
① 교과서포럼 『대안 교과서 한국 근현대사』
② 뉴라이트 관련 인물들
안병직
이영훈
(2) 반도사관
① 반도사관의 정의와 진실
② 반도사관의 잔재 : 간도
(3) 명칭격하

3. 결론

4. 참고자료

본문내용

‘헬조선’ 이라는 말을 들어본 적은 누구나 있을 것이다. 인터넷 댓글 창을 보면 흔히 볼 수 있고, 실제 대화에서도 우리나라를 헬조선이라 부르는 사람들을 쉽게 찾을 수 있다. 그런데 왜 우리는 ‘헬한민국’도 아닌 ‘’헬’조선’이라는 말을 쓸까? 왜 조선을 비하하는 말을 우리민족이 쓰는 걸까? ‘조선’이라는 말은 식민사관의 잔재라고 볼 수 있다. 우리도 모르는 사이에 식민사관이 깊게 박혀 있었고, 이러한 식민사관은 여전히 남아있다. 이러한 식민사관은 우리가 모르는 사이에 어디까지 스며든 것일까? 그리고 식민사관을 타파하기 위한 노력은 도대체 어떻게 해야하는 것일까? 필자는 식민사관이 무엇이고, 식민사관을 심은 배경은 무엇인지, 그리고 현재 우리나라에 남아있는 식민사관은 무엇인지, 그리고 식민사관을 타파하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할지를 탐구해보려 한다.

1) 일제가 식민사관을 심은 이유
1910년대 일제강점기 시대는 ‘무단통치’의 시대였다. 무단통치는1910년부터 1919년 3.1운동이 일어나기까지 헌병 경찰을 이용하여 강압적이고 비인도적인 통치를 의미한다.일본은 모든 정치,언론,집회의 자유를 박탈하고,각종 민족 신문의 발행을 막고, 애국 지사들을 체포하고 투옥시키는 등의 통치를 했다.이러한일본의 무단 통치에 대해 국내외 각지에서 항일 투쟁을 전개했으며, 1919년 3.1운동이라는 전국민적인 항거가 일어났다. 3.1운동 이후 일본은 무단통치에서 ‘문화통치’를 하기 시작했다. 3.1운동 이후 일본은 무력과 강압만으로는 우리 민족을 지배하기 어렵다는 것을 깨달았기 때문이다.

참고 자료

http://www.dbpia.co.kr/Journal/PDFViewNew?id=NODE02082996&prevPathCode= 한국인의 북방영토 인식 –이성환-
http://www.dbpia.co.kr/Journal/PDFViewNew?id=NODE07286295&prevPathCode= 이영훈 안병직 조사 논문 뉴라이트 의 이론과 사상 –정승진-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277607.html 2008.3.28 한겨례신문 고명섭 이정규 기자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0863471 08.3.25 오마이뉴스 박형준 기자
http://www.mediatoday.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52457#csidx468deccc542917db3864ed596209077 06.12.7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http://www.segye.com/newsView/*************3 16.12.25 세계일보 김예진 기자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277668 17.1.10 오마이뉴스 김태영 기자
http://catholicpress.kr/news/view.php?idx=4979 가톨릭프레스 2018.5.9 최종원
http://www.econovill.com/news/articleView.html?idxno=313323 17.4.22 신용우 칼럼니스트
http://www.dbpia.co.kr/Journal/PDFViewNew?id=NODE01003873 뉴라이트의 식민사관 부활 프로젝트 –주진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