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서양미술의 이해- 미술작품속에나타난 사랑(A+)

저작시기 2015.06 | 등록일 2019.05.12 | 최종수정일 2021.02.03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3,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신화 속에 나타난 사랑
-도상학적 분석을 통해 본 피그말리온과 갈라테이아의 사랑이야기-

그리스 로마 신화에는 많은 신들과 영웅들이 등장하고 감동적이며 때론 슬프고, 또 재미있는 주제를 다룬 다양한 이야기들이 무수히 많다. 이들은 주로 오비디우스의 <변신 이야기>에 기록되어 있는데 이러한 그리스 로마 신화 중에서 사랑이야기 또한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주제중 하나이다. 그 중에는 많은 사람들이 익히 들어 알고 있는 에로스와 프시케의 사랑이야기, 나르키소스와 에코, 오르페우스와 에우리디케 등 이 있다. 이렇게 사랑을 주제로 다룬 여러 이야기가 있지만, 그 안에서 조금 기이하고 특별하다고 생각하는 사랑이야기가 있다. 바로 조각상과 사랑에 빠진 피그말리온의 사랑이야기이다.
당시 지중해 동쪽 끝의 키프로스 섬에는 피그말리온이라는 당대 최고의 조각가가 살고 있었다. 피그말리온은 그가 살고 있는 키프로스 섬 여성들의 추악함과 결점들을 너무도 많이 알고 있어 여성들에 대한 혐오감을 가지고 있었고 그리하여 평생 결혼을 하지 않고 독신으로 살 것을 결심하였다. 그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