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인생은 게임이다 (조선대 인강) 동물은 왜 죽는가

저작시기 2018.10 | 등록일 2019.04.26 | 최종수정일 2019.10.31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1페이지 | 가격 1,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Everything that has a beginning has an end. (시작이 있는 것에는 끝이 있기 마련이다)” <메트릭스3>의 모피어스가 한 대사이다. 이는 우주만물의 삶과 죽음을 가장 함축적으로 표현해주는 문장이 아닌가 싶다. 세상에 무한한 생명은 없으며, 불로장생을 꿈꾸던 진시황제도 결국 죽음을 면치 못했듯이 지구상의 모든 동물은 죽음을 피할 수 없다. 그렇다면 우리는 왜 죽음을 맞이해야 하는 것일까.
먼저, 동물의 죽음을 생물학점 관점에서 바라볼 수 있다. 동물은 세포로 이루어져 있는데, 세포들은 일정 시간이 지나면 그 기능을 잃어버린다.

참고 자료

「세포분열, 우리 수명을 결정한대요.」 프리미엄조선, 2014.12.30.,
http://premium.chosun.com/site/data/html_dir/2014/12/30/2014123000087.html(2018.11.5.)
셸리 케이건, 『죽음이란 무엇인가』, 엘도라도, 2012.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