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독일 광고에 나타나는 의도적 비문법성

저작시기 2018.10 |등록일 2019.04.22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4페이지 | 가격 3,000원

* 본 문서(hwp)가 작성된 한글 프로그램 버전보다 이용하시는 한글프로그램 버전이 낮은 경우에는 문서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 경우에는 한글 뷰어 프로그램 또는 상위버전 으로 확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소개글

독일 광고가 어떤 기능을 노리고 어떤 문법 규칙을 고의로 어기는지 분석한 논문입니다.

목차

Ⅰ 서론

Ⅱ 본론
1. 조어 과정에서의 비문법성
1.1 음운 교체 및 첨가
1.2 단어 혼성
1.3 외래어 차용
2. 통사적 배열 과정에서의 비문법성
2.1 품사 전환
2.2 어순 파괴
2.3 문장성분 생략
3. 표기 과정에서의 비문법성
3.1 내부대문자
3.2 음운 생략

Ⅲ 결론

본문내용

언어 규범은 언어체계의 가능성 내에서 적합한 언어적 행위의 형태를 결정해준다.언어 규범을 따르지 않으면 의사소통이 어려워지고 언어 공동체의 질서가 흐트러진다. 그러나 언어를 사용하면서 의도적으로 규범을 어기는 경우는 많이 있다. 이러한 의도적인 비문법성, 즉 변칙은 비의도적 비문법성인 오류와는 다르다. 의도적 비문법성은 언어 규범 없이는 존재할 수 없기 때문이다. 수용자는 언어적 규범에 대한 지식을 전제로 변칙을 이해한다. 언어 규범을 아는 독자만이 의도적 비문법성을 인식하고 규칙을 위반한 의도를 파악할 수 있다. 이러한 규범과 변칙의 괴리로 인해 변칙은 사람들의 눈에 띄고 관심을 일깨운다.이처럼 의도적 비문법성은 오히려 문법을 더 잘 드러나게 하는 예시가 되기 때문에 이를 분석해보고자 한다.
의도적 비문법성의 대표적인 예시는 광고에서 찾아볼 수 있다. 광고가 적극적으로 변칙을 활용하는 이유로 크게 두 가지가 있다. 첫 번째는 언어 경제성을 추구하기 때문이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