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다가올 고령사회에서 요구되는 국가와 개인의 대안을 모색하시오

저작시기 2019.04 | 등록일 2019.04.15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1,500원

목차

Ⅰ. 서론
1. 노령화사회의 개념

Ⅱ. 본론
1. 고령사회의 파급효과
가. 노인부양비의 증가
나. 노인의료비의 증가
2. 저출산의 문제
3. 해결방안

Ⅲ. 결론

Ⅳ.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서 론
1. 노령화사회의 개념
65세 이상 인구가 총인구를 차지하는 비율이 7% 이상을 고령화사회(Aging Society), 65세 이상 인구가 총인구를 차지하는 비율이 14% 이상을 고령사회(Aged Society)라고 하고, 65세 이상 인구가 총인구를 차지하는 비율이 20% 이상을 후기고령사회(post-aged society) 혹은 초고령사회라고 한다.
고령이란 용어에 대한 정의는 보편적으로 일정한 것은 아니다. 한국의 고령자 고용촉진법시행령에서는 55세 이상을 고령자, 50~54세를 준고령자(2조)로 규정하고 있으나 UN은 65세 이상의 인구가 총인구에서 차지하는 비율이 7% 이상일 때 고령화사회라고 보고 있다. 인구의 고령화 요인은 출생률의 저하와 사망률의 저하에 있다. 평균수명이 긴 나라가 선진국이고 평화롭고 안정된 사회를 상징하는 의미에서 장수(長壽)는 인간의 소망이기도 하지만, 반면 고령에 따르는 질병·빈곤·고독·무직업 등에 대응하는 사회경제적 대책이 고령화사회의 당면 과제이다.
2008년 7월 현재 한국의 65세 이상 노인인구는 501만 6천 명으로 전체 인구의 10.3%에 이르며, 2026년에는 전체인구의 20%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 UN추계에 의하면 2025년에 65세 이상의 인구가 총인구에서 차지하는 비율은, 일본 27.3%, 스위스 23.4%, 덴마크 23.3%, 독일 23.2%, 스웨덴 22.4%, 미국 19.8%, 영국 19.4%로 예측되고 있다.

Ⅱ. 본 론

1.고령사회의 파급효과
가. 노인부양비의 증가
고령화 사회로의 변화는 청·장년층의 노인부양부담을 가중시키는 결과가 되며, 노년부양비는 2005년 12.6%, 2008년 14.3%로, 2050년에는 62.5%로 크게 높아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100명의 청·장년이 2008년에는 14명의 노인을 부양하던 것을, 2050년에는 무려 60명을 부양해야 한다는 의미로 부양부담의 급증을 보여주고 있다.

참고 자료

고령화로 인한 생산가능인구 감소 및 고령취업자 증가로 2010년대 평균고용률은 58%에 머물 가능, 국회예산정책처, 2009.
고령화시대의 의료비 증가와 정책과제, 허순임, 한국정책학회 추계학술대회, 2012.
65세 이상 노인 비율과 부양부담비의 증가, 김응렬, 허윤정, 김은경, 2005.
여성의 사회참여 활성화를 위한 보육정책의 개선방안, 최경자, 대진대학교 법무행정대학원, 2006.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