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예술의 역사/예술의 어원

저작시기 2018.03 |등록일 2018.03.2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역사와 발전단계]

1) 근대 이전의 예술사
- 예술의 시초는 인류의 기원과 함께 시작한다. 그 정확한 근원을 파악하기란 아직 미지의 탐구영역에 놓여있다. 인류 초기에 만들어진 생산도구나 예술적으로 형상화된 석기들, 원시 동굴 벽화 등 남겨진 자료들을 통해 당시의 생활상과 그것들이 어떠한 목적으로 창조되어 남겨졌는지 탐구되고 있다. 원시시대의 예술은 생계에 대한 주술적 목적이 상대적으로 크게 작용되었고, 고대 문명이 발달하기 시작하면서 그 목적과 양상이 다양하게 전개되었다.

- 큰 강 유역을 중심으로 문명이 발달하며 사회,정치,문화,예술 등 다양한 방면으로 성숙해지기 시작했다. 특히 유럽문화의 근간이 되는 고대 그리스 문화는 인본주의를 강조하며 예술발달의 동력이 되었다.
*인본주의- 인간의 가치를 주된 관심사로 삼는 사상
- 조각과 건축의 개념이 발견되어 예술적으로 발달하기 시작함
- 플라톤은 분리된 채로 고찰되던 미와 예술의 개념을 자신의 예술론에서 비로소 하나의 상호 연관된 체계로 결합시켰으나, 예술 그 자체는 플라톤의 이념 의미에서 보면 ‘모방의 모방’에 지나지 않으므로 높이 평가되지 않았다.
-아리스토텔레스는 일반적으로 예술을 제작에 관계되는 일종의 사고라고 보았다.
그는 예술이 하나의 완성된 사물 자체라기보다는 과정이라고 보았으며 예술가의 창조능력을 보았다.

-고대에서 중세로 넘어오는 가장 큰 변화는 고대 예술관의 가장 중요했던 미적 아름다움의 추구와, 창조주 호근 신과 미의 동일시라는 근본이념은 남아있으면서도, 인간 중심 사회에서 기독교적인 전통과 권위가 사회의 중심으로 올라오게 된 것이었다.
때문에 중세의 미술, 음악, 건축, 문학 등의 예술은 기독교의 교리, 성경, 신학 등의 전달, 재현, 해석과 같은 목적으로 전개되었고, 기독교를 통한 인간의 영혼 순화를 목적에 충실한 매체로서 강조되었다. 인간의 감성을 표현하기 보다는 성경을 그리는 것과 예배의식이 강조된 음악 등이 강조되었다.

1-1) 고대의 예술
- 여전히 순수예술과 수공예, 일상행활에서 쓰이는 모든 것을 예술이라 간주했다.
그러나 고대 이전과 달리 고대에서는 예술이라는 장르에 철학의 물이 조금씩 들기 시작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