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창업경영사례 과제 - Starting a business is a marathon

저작시기 2017.08 |등록일 2018.02.12 워드파일MS 워드 (docx) | 1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스타트업은 마라톤이다.’ 이 말은 스타트업에 대한 환상을 단번에 깨부수어주는 말이라고 할 수 있다. 나는 군대에서 전역하고 일반 마라톤도 아닌 하프마라톤에 참가했으나 무릎에 통증이 와서 겨우 걸어서 완주한 것에 만족해야 했던 때가 있었다. 그 당시에 너무 열심히 달리기 연습을 했던 나머지 무릎 통증에 대해 전혀 예상하지 못했던 것은 아니었으나 꽤나 기대를 하고 있었던 나였기에 당시의 실망감은 다소 컸었다.
새로운 기업을 만드는 일도 그러하리라 생각한다. 마라톤을 뛰는 것과 같이, 알면서도 모른척하고 있는 장애물들이 도사리고 있을 것이다. 예를 들어, 자본 문제가 그러하다. 나는 사업을 하는 아버지 밑에서 자랐다. 실제로 회사가 망하기 전에 규모를 줄이고 직원을 줄이는 것을 보아왔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