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소설 '폭풍의 언덕' 독후감 / 논리적인 시각에서 작성

저작시기 2016.06 |등록일 2018.02.12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폭풍의 언덕은 영국의 브론테 자매 중 둘 째 에밀리 브론테가 지은 소설로, 노래 제목으로도 사용되고 드라마와 영화에서도 자주 언급될 정도로 유명하다.
이 그렇게 유명함에도 불구하고 이때까지 읽지 않았던 이유는 제목이 너무 고전적인 데다가 그 제목이 주는 느낌이 싫었기 때문이었다. 폭풍의 언덕이라는 딱딱한 제목은 내가 그 소설에 대한 편견을 갖게 만들었다.
마치 소설가 최인훈의 『광장』처럼 휘몰아치는 내면의 갈등과 고뇌를 담은 철학적  관념적인 책일 것이라고 생각한 것이다.
하지만 20대의 반을 훌쩍 넘겨버린 나는 더 이상 상식이 결여된 사람이 되고 싶지 않았기 때문에, 미루고 미루다 드디어 이 책에 손을 대었다. 그리고 책을 완독한 지금, 나는 기존에 가지고 있었던 편견을 깰 수 있었고, 열린 마음으로 세상을 볼 수 있는 힘을 조금 더 기르게 되었다고 생각한다.

19세기 초 영국에서 태어난 에밀리 브론테는 일찍 어머니를 여의고 아버지와 형제, 자매들과 함께 요크셔의 작은 시골 마을에서 자랐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