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가르칠 수 있는 용기

저작시기 2018.02 |등록일 2018.02.12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교육이 자아의 내부에서 실현되는 것이라면 때론 이렇게도 생가해본다. 교육이 정말 추구하고자 하는 방향은 정말 무엇이란 말인가 한 편 교육이 우리에게 주는 참된 이론은 정녕 어떤 것인가를 되짚어 보았다. 1장에서 화두를 던지듯이 말한 가르칠 수 있는 용기란 대체 어디에서 나온다는 것인지 우리는 생각해 볼 필요성이 있다. 교사들은 누구나 흔히 자신의 직업에 대해 자부심이 있기 마련이다. 하지만 그들에게 있어서 교단에 섰을 때 어느 누구나 나는 가르칠 수 있는 용기를 가지고 있다고 자신있게 말하는 교사는 거의 없다. 아니 생각조차 안할 것이다. 어느 교사나 자신이 가르치는 용기에 대해 인지하고 있는 교사가 정말 몇이나 될까 라는 추측을 할 수 밖에 없듯이 말이다. 정작 가르치는 용기가 어디에서 나오는 것인지 필자는 한번 궁금증을 자아낸다. 1장의 화자는 말한다. 가르침의 용기는 마음이 수용 한도보다 더 수용하도록 요구 당하는 순간에 마음을 열어 놓는 용기라고 털어놓앗다. 나는 이에 대해 의문점이 들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