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노인복지론-영화감상문

저작시기 2016.07 |등록일 2018.02.08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2,000원

* 본 문서는 한글 2005 이상 버전에서 작성된 문서입니다. 한글 2002 이하 프로그램에서는 열어볼 수 없으니, 한글 뷰어프로그램(한글 2005 이상)을 설치하신 후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목차

1. 송포유 (A song for you)
2. 황금연못 (A Golden Pond)

본문내용

송포유 (A song for you)
영화 속에 등장하는 인물들의 겉모습은 주름이 자글자글한 노인들이었지만, 그들이 보여주는 모습은 우리가 흔히 낙인내리는 ‘노인’의 모습이라 할 수 없었다. 친구들과 함께 어울려 노래 부르길 좋아하셨던 메리언 할머니, 또 그런 할머니를 위해 합창을 시작한 아서 할아버지를 비롯해 그곳에는 젊은 신사숙녀들 보다도 더 젊은 분들뿐이었다.
사실 영화를 보는 내내 아서 할아버지와 메리언 할머니 부부의 모습이 너무 아름답고 부럽다는 생각이 들었다. 특히나 자신의 죽음 앞에서도 초연히 치료보다 즐거운 삶을 택하시던 메리언 할머니와 처음에는 화를 내다가도 결국 그녀의 결정을 존중해주던 아서 할아버지의 모습은 매우 인상 깊었다. 그리고 이러한 할아버지의 모습을 보며 ‘만약 저게 내 가족의 일이라면 나는 할아버지처럼 그 의견을 존중해줄 수 있을까‘란 의문이 들었다.

토론/토의주제
1. 영화에서 아서 할아버지는 메리언 할머니의 합창대회나 노래가사에 관해 주변의 시선을 걱정한다. 그렇다면 과연 타인의 시선과 자신의 즐거움 중 무엇이 더 중요한 것일까?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