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종교와 영화]종교와 영화, 사실과 허구의 경계에 서다 (A+)

저작시기 2015.02 |등록일 2017.10.28 워드파일MS 워드 (docx) | 3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피할 수 없는 시대적 흐름, 종교 다원화
- 영화 <킹덤 오브 헤븐>, <화이트하우스 다운>, <불신지옥>을 중심으로

종교와 영화 수업 A+ 받은 리포트 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하늘나라는 결국 천사들과 참새들만의 세상인가?” 성스러움에서 멀어져 가는 인간 삶의 모습을 보며 괴테(Goethe)가 남긴 절규이다. 근대 이후 인간 사회는 급속히 세속화되었다. 이전까지 사회를 지배하던 종교적인 세계관은 힘을 상실해 갔고 과학 기술로 대표되는 세속 문명의 세계관이 형성되어 갔다. 그렇다면 현대 사회에 있어 종교는 어떤 의미를 가질까? 흔히 현대의 교육을 받은 지성인들은 ‘종교적인 것’은 과거 전통적이고 현대적이지 않은 것으로 여기곤 한다. 그러나 본인들이 애써 부정하는 과거의 전통적인 ‘종교적인 것’과 우리는 항상 공존하고 있다. 현대 최고 문명의 집결지인 미국 뉴욕 맨하탄에 있는 록팰러센터의 광장 한 가운데 프로메테우스상이 들어서 있다. 프로메테우스의 “불”로 부터 문명이 시작되었다는 이 조각상의 의미는 현대 문화와 종교 사이의 긴밀한 관계를 보여준다.
문화콘텐츠 산업은 현대에 들어와 급속도로 성장하고 있는 중이다. 현대 사회의 모습은 책, 음악, 영화 등 다양한 방식의 문화콘텐츠 산업으로 표현되고 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