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Inside reading 2(인사이드 리딩2) unit1 reading1 (Coober pedy: Really Down Under) 해석

저작시기 2017.10 |등록일 2017.10.18 | 최종수정일 2017.10.18 워드파일MS 워드 (docx) | 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남쪽 호주의 먼지가 자욱한 도시인 쿠바 페디는 세상에서 가장 잘 알려진 오팔- 반점과 줄무늬가 있는 뽀얗게 하얀 보석- 매장 지대이다. 부자가 되려는 희망을 가진 광부들은 열악한 환경을 견뎌낸다. 그들은 먼지 폭풍, 날벌레와 화씨 120도, 섭씨 50도를 넘는 한여름의 날씨를 겪는다. 열과 날벌레로부터 벗어나기 위해, 쿠바 페디의 사람들은 지하로 갔다. 그들은 도시를 내려 다 볼 수 있는 언덕 속에 ‘더그 아웃’이라고 부르는 집을 지었다. 지하 생활은 쿠바 페디에서 평범한 것이 되었다.

광부들의 정착
쿠바 페디에서 오팔은 1915년에 아빠와 함께 금을 찾고있던 윌리 허치슨이라는 14살 소년에게 처음 발견되었다. 세계 1차대전이 끝나고 돌아온 많은 군인들은 쿠퍼페디에 와서 처음으로 지하에 거주지를 만들었다. 백인의 황소라는 뜻의 쿠파페티라고 불리는 원주민들의 정착이 이루어졌다.

참고 자료

Inside reading 2/ Lawrence J. Zwier/ Oxford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