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영화 대부 감상평

저작시기 2016.11 |등록일 2017.09.2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4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에이쁠 받았습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영화 대부. 이번에 처음 보게 된 영화지만, 제목은 굉장히 귀에 익었다. 1972년, 비록 내가 태어나기도 훨씬 전에 만들어진 영화이지만 유명한 OST 덕분에 낯설지 않게 느껴졌다. 많은 사람들에게 명작으로 손꼽히며 갱 영화의 최고봉, 남자라면 봐야 할 영화로 불리고 있지만, 사실 나는 영화를 보기 전까지는 이 영화가 왜 그만큼의 인기를 얻고 있는 지에 대해 잘 이해가 되지 않았다. 마피아를 다루는 이 영화가 어찌하여 걸작의 반열에 오르게 되었는지에 대해 의문이 들었기 때문이다. 그러나 3시간에 육박하는 긴 영화 상영 시간동안 관객을 그 옛날 분위기에 심취할 수 있게끔 만든 작품임을 깨닫고 이 영화가 왜 걸작이라고 칭송을 받는 지 이해할 수 있었다. 이 영화가 담고 있는 것은 많겠지만, 내가 이 영화를 통해 깊이 사색하게 된 것을 두 가지로 말할 수 있겠다.
첫 번째는 마피아에 대해서이다. 영화 속에 등장하는 마피아는 굉장히 우아한 느낌을 주었다. 영화의 시작은 대부인 비토 돈 꼴레오네와 장의사인 보나세의 대화로 시작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