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아동발달의 유전적 요인(생득설, 유전성 정신질환)

저작시기 2017.09 |등록일 2017.09.13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I. 생득설
1. Goddard의 Kallikak 가계 연구
2. Max Juke 가계와 Edwards 가계
3. Galton의 우수가계 연구
4. Holzinger의 쌍생아 연구

II. 유전성 정신질환의 예
1. 우성유전
2. 열성유전

본문내용

I. 생득설
유전설을 생득설(nativism) 또는 선천살이라고 부르는데, 발달을 규정하는 원동력은 개체 내에 있다고 보는 입장이다. 즉 생득설은 유전론을 발달의 본질에 대한 설명에 이용하고 있다. 이 설에 의하면 모든 인간의 심적 특성은 부모로부터 유전되고 있다는 것이다. 이런 입장에서 연구자들은 보통 가계연구나 쌍생아 연구를 통해 유전의 힘을 입증하고 있다.

<중 략>

II. 유전성 정신질환의 예
현재 유전성 정신질환으로 생각하는 것은 정신분열증, 조울증, 진성간질, 일부 정신지체 등이다. 유전소질이 정신병을 출현시키는 힘은 정신병의 종류에 따라 같지 않고 발현 확률은 각각 다르다. 예를 들면, 정신분열증의 발현 확률은 70-80%인데 그 출현에는 20-30%의 오차가 있는 것이다. 동일질환의 출현빈도는 H. Luxenburger에 의하면 경험상 아래의 표와 같다고 하며, 이것을 경험적 유전예후라고 한다.

참고 자료

인간발달 / 박성연, 백지숙 저 / 파워북 / 2011
아동상담 / 구은미, 박성혜 외 2명 저 / 양서원 / 2016
아동발달 / 이항재 저 / 교육과학사 / 2004
발달심리학 : 전생애 인간발달 / 정옥분 저 / 학지사 / 2014
심리학의 이해 / 방선욱 저 / 교육과학사 / 2003
아동심리학 / 김경희 저 / 박영사 / 2005
인간발달 / 조복희, 도현심 외 1명 저 / 교문사 / 2016
인간발달과 교육 / 이현림, 김영숙 저 / 교육과학사 / 2016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