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사마열혈tv형법각론재산죄조문판례총정리자료

저작시기 2017.09 |등록일 2017.09.09 파일확장자압축파일 (zip) | 78페이지 | 가격 4,9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판시사항】
[1] 강제집행채권자의 채권의 존재가 인정되지 않는 경우 강제집행면탈죄가 성립하는지 여부(소극) 및 상계로 인하여 소멸하게 되는 채권의 경우 상계의 효력 발생 이후 강제집행면탈죄가 성립하는지 여부(소극)
[2] 피고인이 처 갑 명의로 임차하여 운영하는 주유소의 주유대금 신용카드 결제를, 별도로 운영하는 다른 주유소의 신용카드 결제 단말기로 처리함으로써 갑 명의 주유소의 매출채권을 다른 주유소의 매출채권으로 바꾸는 수법으로 은닉하여 갑에 대하여 연체차임 등 채권이 있어 갑 명의 주유소의 매출채권을 가압류한 을 주식회사의 강제집행을 면탈하였다는 내용으로 기소된 사안에서, 갑이 임대차보증금 반환채권으로 이를 상계한다는 의사표시를 하였으므로 피고인의 행위 당시 을 회사 채권의 존재가 인정되지 아니하여 강제집행면탈죄가 성립하지 않는다고 본 원심판단을 정당하다고 한 사례
【판결요지】
[1] 형법 제327조의 강제집행면탈죄는 채권자의 권리보호를 주된 보호법익으로 하므로 강제집행의 기본이 되는 채권자의 권리, 즉 채권의 존재는 강제집행면탈죄의 성립요건이다. 따라서 채권의 존재가 인정되지 않을 때에는 강제집행면탈죄는 성립하지 않는다. 그러므로 강제집행면탈죄를 유죄로 인정하기 위해서는 먼저 채권이 존재하는지에 관하여 심리·판단하여야 하고, 민사절차에서 이미 채권이 존재하지 않는 것으로 판명된 경우에는 다른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이와 모순·저촉되는 판단을 할 수가 없다고 보아야 한다. 한편 상계의 의사표시가 있는 경우에는 각 채무는 상계할 수 있는 때에 소급하여 대등액에 관하여 소멸한 것으로 보게 된다. 따라서 상계로 인하여 소멸한 것으로 보게 되는 채권에 관하여는 상계의 효력이 발생하는 시점 이후에는 채권의 존재가 인정되지 않으므로 강제집행면탈죄가 성립하지 않는다.

참고 자료

없음

압축파일 내 파일목록

사마열혈TV=각론첫장==20170902.hwp
사마열혈tv=각제37장권리행사를방해하는죄(323-328)20170905.hwp
사마열혈tv=각제38장절도와강도의죄(329-346)20170907.hwp
사마열혈tv=각제39장사기와공갈의죄(347-354)+소송사기컴사기+카드범죄20170908.hwp
사마열혈tv=각제40장횡령과배임의죄(355-361)20170909.hwp
사마열혈tv=각제41장장물에관한죄(347-365)=20170909.hwp
사마열혈tv=각제42장손괴의죄(366-372)20170909.hwp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