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염상섭 만세전 서평

저작시기 2016.10 |등록일 2017.05.30 한글파일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염상섭의 소설 중 「만세전」의 서평에 앞서, 당시의 시대상과 작가의 문학관을 바탕으로 작품에 대해 살펴본 후 줄거리를 설명하고, 소설의 구조와 흐름에 바탕을 두고 그 속에 내포된 의미들을 살펴보도록 하겠다. 그리고 「만세전」에 대한 나의 의견을 토대로 종합적인 평가를 하도록 하겠다,
염상섭은 1920년 <폐허>의 동인으로 활동했다. 염상섭은 3·1운동 직후부터 문학에 대한 관심을 보인다. 염상섭은 자연주의 소설에 속하는 「표본실의 청개구리」로 주목받았으나 「만세전」을 통해 개성에 대한 자각을 통한 삶의 전체성에 대한 인식에 접근한 사실주의 작가로 주목 받고 있다. 「만세전」은 1922년 잡지 《신생활》에 「묘지」라는 제목으로 3회 연재도중 제지를 받았다가 1924년 《시대일보》에서 「만세전」이라는 이름으로 완결된 작품이다.

참고 자료

[네이버 지식백과] 만세전 [萬歲前] (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국학중앙연구원)
「한국소설문학대계5 – 염상섭」, 1995, p.640,641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