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바이마르 공화국 시대의 독일영화 유럽문화예술스케치 필기 고려대

저작시기 2015.10 |등록일 2017.04.1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당시 바이마르 공화국 시대의 전반적인 역사적 상황
1) 1919~1924
2) 1924~1928
3) 1928~1933

본문내용

1. 당시 바이마르 공화국 시대의 전반적인 역사적 상황
1919~1933까지(나치가 정권을 잡기까지) 명맥을 유지한 바이마르 공화국. 독일은 여타 유럽의 나라들에 비해 정치적인 관점에서 상대적으로 후진적인 나라였음.(프랑스는 혁명을 통해 시민계급이 왕정을 전복시키고 공화정을 수립시킴. 비록 나폴레옹이 왕정으로 복귀시키기는 했지만. 영국은 직접적인 혁명은 아니었지만 명예혁명을 통해 입헌군주제로 민주 사회를 건설.)
‘독일’은 19세기 말까지 사실상 존재x. 폴란드 지역을 포함해, 베를린을 중심으로 한 동독지역은 프로이센 왕국이 점령하고 있었음. 19c말 ‘그린 더 자이언트’ : 우후죽순 세워지는 회사들을 일컫는 말. 그리고 에센을 중심으로 한 서독지역은 강력한 강철 산업에 집중. 독일의 건국은 빌헬름 황제의 대관식이 베르사유 궁정에서 거행, 이는 프랑스인들에게 치욕. 독일의 통일
1차 세계대전의 계기는 비단 독일만의 문제가 아니라 제국주의 국가들의 야욕의 충돌에 의함.
독일의 민주주의 역사는 매우 짧음. 독일의 첫 공화국인 바이마르 공화국이 세워짐.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