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최신]대홍수시 노아의 방주 선택[대홍수가난다면 누굴먼저태울것인가]

저작시기 2017.04 |등록일 2017.04.11 | 최종수정일 2017.04.28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1,600원

소개글

▶ 본 자료는 인터넷에 떠돌아다니는 뻔한 내용이 아닌 참신하고, 창의적인 내용으로 서술되었습니다.
▶ 본 자료는 과제작성에 필요하지 않은 부분은 과감히 편집하고, 알토란 같은 내용으로만 채워진 알짜배기 자료입니다.
▶ 본 자료는 전문적인 편집과 퇴고를 거친 양질의 우수한 자료임을 밝힙니다.
▶ 본 자료는 글쓰기에 어려움을 겪고 있거나, 레포트작성에 두려움을 가지고 있는 많은 구매자분들에게 참고자료로써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 생각됩니다.
▶ 본 자료는 오랜 시간에 걸쳐 심혈을 기울여 작성한 과제이므로 구매자들의 성적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 자부합니다.
▶ 본 자료를 참고하시고 좋은 결과 얻으시기를 간절히 기원합니다.

목차

Ⅰ. 머리말

Ⅱ. 본론
Ⅱ-Ⅰ. 태우고 싶은 사람 또는 집단
Ⅱ-Ⅱ. 태우고 싶은 동물
Ⅱ-Ⅲ. 태우고 싶은 식물
Ⅱ-Ⅳ. 태우고 싶은 무생물

Ⅲ. 맺음말

본문내용

Ⅰ. 머리말
어렸을 적 시냇가 근처에 있던 할머니 댁에 놀러 가면 천국이 따로 없을 만큼 즐거웠다. 근처 풀밭은 다양한 곤충체험 박물관이나 다름없었고, 시냇가에서는 마음먹으면 잡힐 것 만 같은 수 많은 물고기가 헤엄치고 있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중학교 1학년 여름 할머니 댁에서 잠을 자다 느닷없는 폭우로 개천을 범람한 물이 마당을 넘기 시작하자 천국은 곧 지옥이 되었다. 운 좋게 빗줄기가 약해져 물이 마루를 넘어 방안으로 들어오는 최악의 상황은 모면했지만 그날의 기억은 오래도록 나에게 트라우마로 남아 아직까지 수영을 할 수 없을 정도다. 이처럼 물은 인간에게 매우 유익한 것이고, 어쩌면 필수불가결한 것이라고도 할 수 있지만 이러한 물이 홍수로 인간에게 다가올 때 그것은 역설적으로 엄청난 재앙이 된다. 때문에 세계 각지에는 홍수와 관련된 설화나 신화가 많이 존재하며 엄청난 재앙을 신의 징벌로 묘사한 경우가 대부분이다.

참고 자료

『한국구비문학대계』(한국정신문화연구원8)
박지원, 생태계에 대한 성서윤리학적 분석, 연세대학교 연합신학대학원 논문
서규선·문종길, 환경 윤리와 환경윤리 교육, 인간사랑.
이은식, 노아홍수의 역사성과 언약의 성취,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 논문
『한국구비전설의 연구』(최래옥, 일조각)
「한국홍수설화의 변이양상」(최래옥, 『한국민속학』 12, 민속학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