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여성간호] 융모상피암 병태생리 및 치료

저작시기 2017.04 |등록일 2017.04.09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3페이지 | 가격 1,500원

* 본 문서는 한글 2005 이상 버전에서 작성된 문서입니다. 한글 2002 이하 프로그램에서는 열어볼 수 없으니, 한글 뷰어프로그램(한글 2005 이상)을 설치하신 후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목차

1) 전이 및 증상
2) 임상적 분류
3) 치료
4) 추후관리

참고문헌

본문내용

융모상피암은 포상기태, 자연유산, 자궁외임신, 사태아 분만 및 정상 분만 등 어떤 경우의 임신 수태산물에서도 발생할 수 있는 영양배엽의 악성질환이다. 악성 영양배엽의 침윤성 성향은 동맥혈관을 침범, 혈류를 통해 급속히 다른 장기로 전이하며 심한 조직괴사 및 검은 출혈성 종괴를 형성하여 조직을 파괴하고 심한 출혈을 일으키기 때문에 초기에도 환자가 급작스런 사망에 이를 수 있다. 융모상피암을 유발하는 선행 임신은 포상기태(50%), 자연유산(25%), 정상 분만(22.5%), 자궁외임신(2.5%) 등이다. 발생빈도는 4만명 임신 중 1명으로 드물다.

1) 전이 및 증상
융모상피암은 혈관을 파괴하고 혈류를 통해 전이되므로 자궁 내 국한된 병소보다 폐, 질, 골반, 뇌, 간, 장, 신장 및 비장의 전이에 따른 증상이 흔하다.

(1) 폐 전이: 80%가 있으며, 객혈이 가장 흔한 증상으로 폐결핵 또는 기관지암과의 감별이 필요하다. 흉부 X선 촬영으로 동전 음영, 과립상 음영, 폐문부 임파선 비대 음영 등이 나타난다.

참고 자료

여성건강간호학Ⅰ(2016), 여성건강간호교과연구회, 수문사
여성건강간호학Ⅱ(2016), 여성건강간호교과연구회, 수문사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