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무역계약론 리포트

저작시기 2017.02 |등록일 2017.04.05 | 최종수정일 2018.05.1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1. 무효[無效, invalidity]
2. 취소 [取消, Anfechtung]
3. 철회 [撤回]
4. 해제 [解除, cancellation]

본문내용

무효[無效, invalidity]
사법상(私法上) 무효는 당사자가 의욕한 법률행위의 효력이 처음부터 전혀 발생하지 않으며, 특정인의 주장을 필요로 하지 않고,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도 효력에 변동이 없다. 법률행위의 무효사유로는 의사무능력(意思無能力), 목적의 불능(不能)·강행법규(强行法規)의 위반·반사회질서·불공정(不公正), 통정허위표시, 무권대리, 불법조건 등이 있다.

무효는 절대적 무효인 것이 원칙이지만 상대적 무효인 경우도 있다. 진의(眞意) 아닌 의사표시의 예외적 경우(민법 제107조), 통정허위표시(108조) 등이 그 예이다. 당연무효(當然無效)가 대부분이지만 재판상 무효가 있다. 회사설립의 무효(상법 제184조), 회사합병의 무효(236조) 등이 그 예이다. 일부무효의 경우에는 원칙적으로 법률행위 전부를 무효로 하고 예외적으로 무효부분이 없더라도 법률행위를 하였을 것이라고 인정될 때에는 나머지 부분은 유효로 한다(민법 제137조). 무효가 불확정적인 경우를 유동적 무효라고 한다. 무권대리행위, 허가지역 내에서의 무허가토지거래행위 등이 그 예이다. 무효행위의 전환(138조)과 추인(139조)이 인정된다.

행정법상의 무효의 개념은 기본적으로 민법상의 개념과 같으며, 행정행위가 주체·내용·절차·형식에서 중대하고도 명백한 하자를 가진 때에는 무효로 한다. 무효인 행정행위의 전환이 인정된다. 행정법상의 무효는 무효 등 확인심판(행정심판법 제4조), 무효 등 확인소송(행정소송법 제4조)과 무효를 선결문제(先決問題)로 하는 민사소송을 통하여 판단될 수 있다.

소송법상의 무효는 판결의 무효인 경우로서, 판결이 확정되어도 그 내용에 따른 효력을 가질 수 없는 것을 말한다. 절차상의 하자 때문인 경우와 내용상의 하자 때문인 경우가 있다. 치외법권을 가진 자에 대한 판결, 부부(夫婦)를 당사자로 하지 않은 이혼판결 등은 전자의 예이며, 민법상 인정되지 않는 물권(物權)의 확인, 이미 협의이혼을 한 자에 대한 이혼판결 등은 후자의 예이다. 무효인 판결도 판결로 존재하므로 상소의 대상이 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