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한국현대사의 이해] ‘건국’을 바라보는 두 가지 시선 - 엘리트와 민중 -

저작시기 2017.03 |등록일 2017.03.2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한국현대사의 이해] ‘건국’을 바라보는 두 가지 시선 - 엘리트와 민중 -에 관한 자료 입니다.

참고하셔서 좋은 결과 있기를 바랍니다 :)

목차

없음

본문내용

대한민국이 수립 된지 60년이 더 흘렀다. 대한민국 수립 후 민주주의가 정착된 현재에 이르기까지 많은 고통들이 이어져 왔다. 그러나 그러한 고통은 국가가 겪는 것이 아니었고, 국가를 대신해서 질병, 가난, 굶주림, 폭력을 견디는 것은 개인이었다. 국가는 개인이 가진 고통의 기억 대신 또 다른 기록을 남긴다. 통계는 아픈 역사를 보여주지 못한다. ‘개인들이 흘린 눈물의 총량’이나 ‘1인당 고통 분담량’과 같은 통계가 생겨나야 그 아픔을 보여줄 수 있을 것이다. 통계와 같은 양적 연구 방법을 극복하기 위한 것이 구술사이다. 구술사는 “주류사인 지배사의 한계”를 극복하고, “피지배자들의 세계를 구두증언의 도움으로 망각으로부터 구해내는”데 효과적이다. 1990년대 후반부터 주목받기 시작한 구술사에 대한 관심이 자연스럽게 국가폭력의 문제를 성찰할 수 있게 만들었다. ‘구술사’에 대한 글은 처음 접해 보는 것이라 매우 새로웠다. 역사를 다룬 다큐멘터리 등에서 본 생존자 인터뷰 같은 것들이 구술사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