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서른 살이 심리학에게 묻다 김혜남 독후감 감상문 서평!!!!!

저작시기 2017.03 |등록일 2017.03.1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800원

소개글

개인적인 생각과 느낌을 정리했습니다. 참신한 내용을 담고 있으므로, 참고하여 작성하시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으로 믿습니다.^^

오타가 없습니다.
한글 맞춤법을 준수합니다.
문단 모양(왼쪽 여백 0, 오른쪽 여백 0, 줄간격 160%)
글자 모양(바탕글, 장평 100%, 크기 12 pt, 자간 0%)

목차

없음

본문내용

서른이라는 나이는 특별하다. 10대에는 빨리 20대가 되어 어른 대접 받고 싶은 마음이 강한 시기다. 20대가 되면 영원히 20대에 머물렀으면 하는 마음으로 산다. 20대는 아직 10대의 풋풋한 마음이 살아 있는 나이다. 반면 30대는 이제 나도 내 앞가림은 진자 내 힘으로 하며 험한 세상과 싸워야 하는 현실의 시기로 다가온다.

그래서 막연히 두려움이 앞선다. 사춘기 시절의 두려움과는 전혀 다른 현실적 두려움이다. 대학졸업 하고 어영부영 몇 년 사회생활 하다 보면 어느새 30대에 이른다. 아직 시간은 남았지만 상상만으로도 그 기분을 알 것 같다. 20대가 10대의 마음으로 어설피 어른 흉내를 내는 시간이었다면, 30대는 진짜 어른이 되어 먹고 사는 걱정을 하게 되는 생존의 시간으로 다가올 것 같다. 이런 의미에서 저자의 조언처럼 서른 살은 한 세계의 끝이자 다른 한 세계의 시작임이 분명하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