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사다리 걷어차기를 읽고

저작시기 2016.08 |등록일 2017.03.1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1970년대까지만 해도 우리나라의 선진국 숭배는 거의 절대적이었다. 당시만 해도 우선 선진국과의 생활수준 격차가 엄청났고, 다른 여러 가지 면에서도 우리나라가 매우 후진적인 모습을 보였기에 선진국은 무조건적인 동경의 대상이 될 수밖에 없었다. 외국은 결국 우리보다 잘 사는 선진국이고 좋은 곳이라는 고정관념이 생긴 것이다. 물론 우리의 경우 1980년대 광주사태를 일으킨 군부를 미국이 지원하는 것을 보면서 선진국이라고 꼭 올바른 판단을 하고 행동하는 것은 아니라는 사실을 알 수 있게 되었으며, 그것을 계기로 우리나라에서의 무조건적인 선진국 숭배는 끝이 났다고 할 수 있다. 그리고 1990년대 들어 우리나라가 어느 정도 잘 살게 되고, 세계시장에서 선진국의 유수기업들과 경쟁할 수 있게 된 것도 선진국에 대한 우리의 열등감을 해소하는 데 적지 않게 공헌했다고 할 수 있다.
하지만 1997년 경제 위기 이후 우리의 선진국 콤플렉스는 어떤 면에서 예전보다도 더 강력한 형태로 우리 사회를 휩쓸고 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