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일반적으로 한국 사회복지조직은 님비시설로 여겨진다. 사회복지 시설이 님비시설로 여겨지는 사회복지 조직의 문제점은 무엇이고 어떻게 개선해야 하는지 2장 정도로 작성해서 제출하시오

저작시기 2017.01 |등록일 2017.03.08 | 최종수정일 2017.05.1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2,000원

* 본 문서는 한글 2005 이상 버전에서 작성된 문서입니다. 한글 2002 이하 프로그램에서는 열어볼 수 없으니, 한글 뷰어프로그램(한글 2005 이상)을 설치하신 후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대한민국 국민들에게 사회복지 시설은 자신과는 상관이 없는 문제로 인식이 되어 관심밖에 위치하고 있다. 현재 많은 노인 장애인, 결손아동등 사회적으로 많은 부분에서 도움이 필요하고 복지가 필요한 사람들이 시설의 부재와 정보의 결핍 과포화 상태인 대기자같은 요인에 의하여 도움을 받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지금도 수많은 복지 시설들이 님비현상에 의하여 설립에 난항을 겪고 있다. 님비(NIMBY)란 ‘not in my back yard’의 줄임말로서 내 뒷마당에는 안된다 즉 자신들이 살고 있는 지역에 핵폐물처리장, 하수종말처리장, 쓰레기매립장, 화장장, 정신병원등 혐오시설이 유치되는 것을 반대하는 지역이기주의의 한 양상이다. 이들은 이러한 시설들의 필요성은 인지하고 인정하면서도 자신이 살고있는 지역이 아닌 다른지역에 설치되기만을 바라는 자기중심적인 공공주의 결핍증상을 나타내고 있다. 실제로 장애학생을 위한 특수학교들이 장애학생의 수에 비하여 턱없이 부족하지만 님비현상을 비롯한 지역사외의 반발이나 여러 가지 이유로 설립에 난항을 겪고 있다.

참고 자료

세계일보. [심층기획] "땅값 떨어진다" 편견… 갈 곳 없는 장애학생들
동아일보. 장애학생 위한 특수학교가 혐오시설? 주민 반대로 곳곳 공사 중단-지연
매일경제. 서울 일원동주민 '님비' 소송 패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