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한국과 일본의 그림 속 여성의 모습들

저작시기 2012.06 |등록일 2017.01.2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4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대한민국 사회는 여성에게 차별적이지 않은 사회인가?? 여성이 사회의 주인이 될 수 있을 까??라는 질문에 명확하게 답할 사람은 많지 않을 것이다. 현대사회의 여성은 과거에 비해 사회적 지위가 많이 향상되었고, 그에 따른 사회적 참여로 인하여 사회 여러 분야에서 자신들의 능력과 끼를 다양하게 펼치고 있다. 과거에는 상상할 수 있었던 일이었을까? 과거의 여성들은 항상 남편과 자식 그리고 가족들에게 헌신하며 일생을 살아 왔다. 과거에는 이런 형식으로 여성들이 살아가는 것이 당연한 일이었을지도 모른다. 그때의 모습 때문에 지금의 여성들이 더욱더 멋지고 아름다울 수 있지 않을까 라는 생각을 해본다. 한국과 일본의 아름다운 과거의 여인들의 모습이 그림으로 어떻게 담겨 있나 보고자 한다.

첫 번째 작품은 하타케야마 긴세이의 용녀라는 작품이다. 여의주를 든 용녀와 용을 함께 그리고 있다. 그림에 등장하는 여인은 용녀라는 용왕의 딸인데, 불교에서도 여인의 구제와 관련하여 자주 회자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