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인간과종교 A+ 레포트

저작시기 2016.11 |등록일 2017.01.19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3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몇 권의 도서 중 한 권을 선정해 강의시간에 학습했던 내용을 바탕으로 감상문을 쓰는 과제였습니다. 제가 선정한 책은 엘리 비젤의 나이트(흑야) 입니다. A+ 를 받은 과목이니만큼 도움이 되리라 생각합니다.

목차

I. 작품 소개
II. 아키바 드루머와 욥, 고통의 의미 찾기
III. 박해 받는 예언자 셰이터 부인으로 보는 종교체험 불타는 떨기나무 체험, cave of Hira
IV. 결론 이분법적 진리관을 경계하는 관점에서

본문내용

I. 작품 소개
엘리 위젤의 『흑야』는 15살에 가족과 함께 아우슈비츠로 끌려가 가족을 잃고 혼자 살아남은 작가의 자전적 소설이다. 2차 대전 당시의 나치 독일은 유대인, 집시, 폴란드인 등 약소민족과 정치범, 장애인, 동성애자, 공산주의자, 여호와의 증인 등 자신들의 기준에 부합하지 않는 사람들을 강제수용소로 보내 학살하였다. 이를 그리스어 holókauston(번제)에 빗대어 홀로코스트라고 칭하게 되었다. 홀로코스트로 인하여 사망한 피해자는 대략적으로 1,100만명에 달한다고 추정되며 그 중 약 유대인의 수가 약 600만명이라고 알려져 있다. 『흑야』는 나치 독일의 집단 광기 아래 유럽의 유대인들에게 무슨 일이 일어났고, 그들이 고통을 어떻게 받아들였으며, 신의 존재를 고민하게 되었고 끝내 어떤 결말을 맞이하게 되었는지 담담하게 서술한 작품이다.

II. 아키바 드루머와 욥, 고통의 의미 찾기
인간은 살아가며 필연적으로 고통을 맞이한다. 동양에서는 일찍이 생로병사를 네 가지 고통이라는 뜻의 四苦, 사고에 사랑하는 사람과 헤어지는 고통, 미운 사람과 만나는 고통 ......<중 략>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