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현대사회와 문학 - 윤흥길의 낫으로 보는 분단 극복을 위한 문학적 노력

저작시기 2014.10 |등록일 2017.01.07 | 최종수정일 2017.01.1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2,500원

목차

1. 1970년대 작가 윤흥길과 한국전쟁
2. 윤흥길의 분단소설
3. 『낫』에 드러난 윤흥길의 분단 의식
4. 『낫』에서의 분단의 갈등을 회복할 방안 모색
5. 분단 극복을 위한 문학적 노력

참고문헌

본문내용

1. 1970년대 작가 윤흥길과 한국전쟁
윤흥길은 1942년생으로 한국전쟁을 성장기의 비극적 체험으로 인식했다. 어린 나이에 겪었던 전쟁 체험은 “반세기 가까이 내부의 감옥 안에 갇힌 채 무기징역을 사는 것들”이었으며 전쟁은 곧 그 자신의 삶을 옥죄는 감옥이었다고 한다. 유년기에 겪은 무차별한 폭력성은 당시에는 그 폭력이 담고 있는 본질을 온전히 이해할 수 없는 상태로 받아들일 수밖에 없었던 전쟁체험이었을 것이다. 이러한 유년기 체험세대의 전쟁경험은 이들 세대의 분단소설에서 전쟁 상황을 관찰자이며 화자인 소년의 자아의 상처로 환치되어 나타나는 특징을 보인다. 그것은 과거 세대의 체험에 전적으로 의존한 고발 위주의 문학과는 분명 구별되는 특징이다. 바로 이 성찰의 시선에 입각한 유년기 체험세대의 소설은 분단소설의 수준을 한 단계 끌어올리는 성과를 낳았다. 윤흥길을 포함한 유년기 체험세대의 문학은 전쟁과 더불어 시작됐고 그것의 계속된 성찰 과정이 그들의 문학적 정체성을 형성하는 요인이었다고 할 수 있다.

참고 자료

윤흥길, 『낫』, 일송포켓북, 1995.
이금례, 「윤흥길 소설연구 : 분단소설을 중심으로」, 성균관대학교 중앙학술정보관, 2008.
양문규, 「윤흥길론 - 분단 및 산업사회 현실에 대한 독특한 문제의식」, 『현대문학의 연구』, Vol.9 No.-[1997], 한국문학연구학회, 1997.
조구호, 「분단 극복을 위한 모색 - 윤흥길의 <낫>을 중심으로」, 『어문논총』, Vol.45 No.-[2006], 한국문학언어학회, 2006.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