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조선전기~조선후기까지의 한국고전문학사

저작시기 2016.12 |등록일 2016.12.2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조선전기 한문학의 전반적 양상
조선전기 한문학의 전반적 양상은 다른 시대와 마찬가지로 문학적 담당계층의 성격에 의해 결정되었다. 조선전기의 문학 담당층은 고려후기와 마찬가지로 신흥사대부였다. 신흥사대부는 학문적으로는 유학에 기반하고, 그들이 향유한 문학은 주로 시조, 경기체가, 가사였다. 이들이 여말선초의 특수한 왕조교체 상황에서 온건파와 강경파로 나뉘었다.
온건파는 고려에 충성하는 사대부들로 절의충절파의 정몽주나 길재가 대표적이다. 후에는 처사(방외인)문학의 원류가 되는 사림파가 된다. 강경파는 새 왕조의 건국을 주장한 파벌로, 건국사업파의 정도전이나 권근이 대표적이다. 이들은 후에 조선건국의 정당성과 명분을 수호하며 훈구파로 발전하였다.
조선전기에는 한문학의 집성이 이루어졌는데 서거정이 신라 김인문, 최치원 이후의 500여 문인의 시문을 수록한 <동문선>을 편찬하여 편찬 당시까지의 우리 한문학을 집대성하고, 관인 세력의 사장파 문학관을 표출하고 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