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현대인과 성서 - 기독교 박물관 보고서

저작시기 2016.04 | 등록일 2016.06.09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1페이지 | 가격 500원

* 본 문서는 한글 2005 이상 버전에서 작성된 문서입니다. 한글 2002 이하 프로그램에서는 열어볼 수 없으니, 한글 뷰어프로그램(한글 2005 이상)을 설치하신 후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저번 주 목요일(3/24)에는 ‘현대인과 성서’ 시간에 기독교에 대해 좀 더 자세히 알고 숭실인들의 자취를 느끼기 위해 조만식 기념관이 아닌 한국 기독교 박물관에 다녀왔습니다. 박물관치고는 작은 건물에 처음에는 ‘저 안에 뭐가 있긴 한 건가?’하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하지만 교수님과 함께 박물관 안으로 들어가는 순간 생각보다 큰 규모의 박물관에 한 번 놀랐고, 그 안에 전시된 유물들을 보고 두 번 놀랐습니다.
제가 가장 인상깊이 봤었던 것은 1층에 있었던 ‘경교(景敎)돌십자가’였습니다. 처음에 모양만 얼핏 보았을 때는 사찰이나 궁전에 있는 자재의 일부일 것이라고만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이것이 경교와 관련된 유물이라는 설명을 듣고 많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우선 경교(景敎)가 무엇인가? 또한 왜 이 당시에 경교가 어찌 한반도에 유입되었나? 찾아본 결과 경교는 옛 중국에서 네스토리우스교를 이르는 말이라 했습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