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장애인복지론] 장애인 차별

저작시기 2016.04 | 등록일 2016.05.24 | 최종수정일 2018.03.17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11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장애인 차별에 대한 레코트입니다. 교수님께 칭찬받은 레포트니까 신용하셔도 되요

목차

Ⅰ. 장애란 무엇인가?
Ⅱ. 장애인의 유형
Ⅲ. 장애인 차별
Ⅳ. 장애인 차별 이론
Ⅴ. 장애인 차별 실태
Ⅵ. 장애인 차별에 대한 정책 과제
Ⅶ. 조원들의 생각이나 느낀 점
Ⅷ. 참고문헌

본문내용

1. 기호차별이론-백커는 행동을 설명하는데 있어서 차별에 대한 기호를 변수로 포함시킨다. 그는 사람들이 자신들이 차별을 하는 소수집단과 거래를 하면 자주 거래의 비용을 심적으로 증가시킨다고 믿는다. 그의 이론은 경쟁이 차별을 감소시킨다고 주장한다. 백커의 주장을 해석하면 차별은 노동시장 또는 상품시장에서 경쟁을 제한하는 요소가 있을 때만 지속할 수 있다. 시장이 경쟁적이라면 차별을 하지 않는 기업의 이윤이 차별을 하는 기업에 비해 증가하여 비차별 기업이 시장이 참여하도록 유인하게 될 것이다. 이는 가격 수준을 낮추는 압력을 행사하여, 궁극적으로 고비용 차별 기업이 파산하게 만들 것이다. 그러나 새로운 기업이 시장에 참여하는 것을 어렵게 만드는 상당한 진입 장벽이 있다면 경쟁은 차별을 잠식하지 않을 것이다. 2. 통계적 차별이론- 애로우와 런드버그와 스타츠는 경제 참여자들이 생산성과 관계없는 어떤 특징에 기초하여 특정 집단에 대해 차별을 하도록 하는 인센티브를 갖게 된다. 고용주가 차별 대우를 지속하는 정도는 자신들의 경험과도 관련 있다. 경험은 일반적으로 상당히 제한되어 있기 때문에 신념은 오랜 기간 상대적으로 바꾸지 않고 남아 있을 수 있다. 더욱이 고용주가 생산성과 관계없는 특징으로 판단한다면 불리한 집단의 근로자들은 근로에 필요한 투자를 수행하지 않을 수 있으며, 통계적 단판은 확인이 된다. 코우트와 라우리는 특별한 유형의 통계적 차별, 즉 소수집단 근로자에 대한 부정적 스테레오 타입에 기초한 모델을 발전 시켰다. 이들은 최초에 왜곡된 정보가 임금차별보다는 더 힘든 일에 배치를 덜 하게 되는 차별을 가져온다고 본다. 고용주가 각 개인의 인적 자본을 완벽하게 평가 할 수 없고 소속집단에 근거하여 생산성을 예상하기 때문에 고용주의 선험적 신념은 확인 되고, 자기달성적 예언을 만들어 낸다. 3. 세대 간 차별결과 지속이론-라우리는 한 지역의 성인들의 인적 자본의 평균 수준은 젊은이들의 인적 자본에 대한 투자의 생산성에 영향을 미친다. 그리고 일자리에 대한 인적

참고 자료

한국보건사회연구원-보건복지포럼 2015.08
장애인 복지론 / 이선우 저 / 청목 출판사 2012년도 판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