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지역사회-삼성 ‘직업성 암’ 논란

저작시기 2015.05 |등록일 2016.04.27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4페이지 | 가격 2,800원

목차

1. 문제 실태
2. 정부와 근로복지공단, 대기업의 입장과 행동
3. 결론 및 제언

본문내용

반도체 공장에서 병을 얻었다는 사람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 하지만 이문제가 어떻게 발생했고, 어떻게 해결해야 하는지에 대한 노력은 찾을 수가 없다. 아주 큰 틀에서 국가가 노출에 대한 감시, 건강에 대한 감시를 해야 되는 것이다. 질병이 나기 전까지 사전에 발견해서 제거해주는 역할이 필요하다. 그러므로 국가는 큰 틀에서 볼 줄 알아야 한다. 발암물질을 쓰는 노동자들에게 암이 올 수 있다는 것은 당연할 수 있다. 그러므로 노동자들을 보호하기 위한 정책, 또 그들이 이 불행한 질병에 걸렸을 때 그들을 위해 어떻게 보상할 것인가? 그들의 고통을 어떻게 줄여줄 것인가? 에 대해서 국가의 책임을 가져야 한다. 그리고 기업은 이를 위해 투명하게 정보를 구축하고 관리함으로써 피해 노동자들을 지원할 줄 아는 기업의 도리를 수행해야 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