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중등학교 문학교육의 실태

저작시기 2016.01 |등록일 2016.01.29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900원

목차

1. 序
2. 本
3. 結

본문내용

序.
2002년부터 제 7차 교육과정이 고교에서 시행된 바 있다. 오늘의 문학교육 현장은 텍스트의 분석 위주에서 학생들의 수용성을 중시하는 관점으로 점차 변화되어 가고 있는 추세이다. 그러나 실제 교육 현장에서는 교사의 일방적인 텍스트 분석과 암기 위주의 내용 전달 중심의 비교육적 방법이 시 감상 지도의 지배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는 실정이다. 결국 학습 독자들은 문학 자체를 어려워하고 좋은 문학작품을 읽어도 느낌만 있을 뿐 그 느낌을 구체적으로 나타내 보이는 단계로까지 나아가지 못하는 것이다. 이러한 사실들은 작품 수용과 창작 활동을 함으로써 문학적 감수성과 상상력을 기른다는 제 7차 교육과정의 시행과 더불어 오늘날의 시 교육이 교사의 단편적인 문학에 관한 지식 전달에 치중할 뿐 실제적인 문학 감상 지도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못한다는 것을 시사(示唆)하는 것이다. 이처럼 주입식 위주의 응용 능력이 없는 획일적인 시 감상 지도는 오히려 학습 독자로 하여금 시에 대한 흥미와 친화력을 상실하게 할 뿐만 아니라, 시 작품을 즐겨 읽는 태도마저 갖추지 못하게 하고 있다. 그리하여 문학교육의 목표 가운데 하나인 시적 상상력의 계발과 폭넓은 이해력의 신장은 물론 문학 속에서 인관과 세계를 감적으로 느끼고 받아들이는 미적 감수성의 계발과 인간성 순화에도 역효과를 가져오고 있다.
그렇다면 중등학교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문학교육의 실태를 자세히 알아보고 이에 대한 비판과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다.

本.
위에서 언급한 바와 같은 현실에서 문학교육이 효과적으로 행해질 리가 없다고 생각한다. 그렇다면 문학교육이 효과적으로 행해지지 않은 이러한 현실에 대해 더 자세히 알아볼 필요가 있다고 생각된다. 정확하게 말해, 문학교육은 현장에서 어떻게 교육되고 있는 것일까.
다음은 문학교육에 대한 교사와 학생들의 태도와 관련된 자료이다.

위의 자료에서 볼 수 있는 바와 같이 각각의 문학장르의 교육에 대해 교사들이 가장 부담감을 가지는 장르는 시였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