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백남준 아트센터

저작시기 2014.06 |등록일 2016.01.29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백남준
2. 작품
3. 나의 생각 및 개선사항
4. 피쉬본

본문내용

◉백남준
백남준은 현대 예술가들 가운데 매우 독창적이고 흥미로운 인물이었다.
1932년 일본 지배 하의 한국에서 부유한 가정에서 태어나 서울과 홍콩에서 중학교를 다녔고, 한국 전쟁 직후 일본으로 건너가 동경 근교에 위치한 가마쿠라에 있는 고등학교 졸업 후, 동경대 인문학부에 입학하였다. 어린 시절 일본 선불교의 본산이기도 한 불교 성지 가마쿠라에서 몇 년간 살았던 경험은 이후 그의 예술가로서의 삶의 이력에 정신적인 기반이 되었다. 대학에서 미학을 선택한 그는 유럽 철학과 현대 음악을 배웠고 쉔베르크의 음악에 대해 졸업 논문을 썼다. 1958년 독일에서 존 케이지와의 우연한 만남은 선불교, 신 음악에 대한 관심을 전위 미술로 확장하는 결정적인 계기가 되었다. 1963년 엥겔스의 고향으로 알려진 독일 북부 도시 부퍼탈의 파르나스 화랑에서 잘라진 소머리와 함께 미술의 역사상 처음으로 조작된 텔레비전 13대를 사용하였다. 동경으로 돌아온 백남준은 일본의 엔지니어 슈야 아베의 도움을 통해 TV 모니터를 조각이나 회화의 조형 수단이 아니라 그 내부의 구조적 원리를 이용하여 주사선을 변형 시키는 작업을 발전시킨다. 퍼포먼스, 비디오 아트의 선구자로 자리잡은 백남준의 예술은 세계 예술계에 즐거운 혼돈을 불어넣은 실험이었고, 다다이즘 이후의 새로운 변화를 담아낸 의미 있는 작업이었다. 1950년대 말 스톡하우젠, 보이스 등과 만나 독일에서 펼쳐진 백남준의 퍼포먼스는 피아노를 부수고 존 케이지의 넥타이를 자르는 등 충격적이었다. 기존 부르주아 문화에 대한 저항과 공격을 담은 퍼포먼스들은 곧이어 같은 생각을 지닌 조지 마치우나스 등과 같은 플럭서스 맴버들과의 공연으로 이어진다. 1964년 미국으로 이주한 백남준은 첼리스트 샬롯 무어만을 통해 유럽에서 실현하지 못했던 퍼포먼스들을 실현시켜 나간다. 백남준은 미국사회가 성에 대한 금기가 있음을 간파하고 샬롯 무어만과 <오페라 섹스트로닉> 공연에서 음란죄로 체포되면서 문화 테러리스트로 악명을 떨친다. 샬롯 무어만을 위해 음악, 미디어, 신체가 결합된 , 등의 오브제를 제작하였으며 비디오 아트는 음악적 시각화라는 발상에서 나온 백남준의 독보적인 예술 장르였고, 미디어와 예술의 본격 만남이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