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독일 역사] 베스트팔렌조약 이후 2차대전 전까지 독일의 성장 분석

저작시기 2016.01 |등록일 2016.01.16 | 최종수정일 2019.06.11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900원

소개글

핵심이 잘 나와있을 것입니다.

목차

Ⅰ. 서론
Ⅱ. 본론

1. 베스트팔렌 조약 이후
2. 관세장벽의 해체
3. 비스마르크의 등장

Ⅲ. 결론

본문내용

Ⅰ. 서론

유럽중부에서 가장 큰 나라 독일, 고전 음악의 흠뻑 젖어있으며, 고전 철학의 이성이 밝게 빛나는 땅, 이곳은 제 2차 산업혁명의 발원지이자 현대 대학과 과학기술의 발명이 시작된 나라다. 또 하나 세계대전의 발원지로 그들은 전 세계에 상처를 입혔고, 자신 스스로에게도 상처를 입혔다. 이 모든 것은 오래된 분열의 역사와 전쟁에 대한 로부터 시작된다. 통일과 강대함은 독일 발전의 최대 동기였다. 근 200년 동안 국가통일을 위해 걸어온 독일 여러 차례 세계를 놀라게 했던 이 땅위에서 어떤 희비극이 일어났을까?

Ⅱ. 본론

1. 베스트팔렌 조약 이후

1648년 패권쟁탈의 30년 전쟁을 치른 뒤 유럽 각 나라들은 베스트팔렌조약(1648년 독일의 30년 전쟁을 종식시킨 조약. 유럽 최초의 국제회의로, 이 조약으로 인해 독일의 분열이 공식화 되었다.) 체결하고 독일의 분열 국면을 확장 지었다. 같은 해 이 땅은 314개 크고 작은 연방 국가로 분열되었다. 그들은 독일신성로마제국이라는 이름을 갖고 있었지만 연방 국가들이 각각 정권을 장악했고, 중앙 권력은 거의 존재하지 않았다. 1806년 나폴레옹 군대가 진입했을 때 이 나라는 전혀 저항할 힘이 없었다. 제국 중 최대 연방국가인 프로이센과 오스트리아도 참패를 당했다. 프로이센은 국토의 절반을 뺏겼고 전쟁 배상금으로 1억5천만 프랑을 내야했다. 신성로마제국은 순식간에 와해되고 만다.

참고 자료

비스마르크의 독일통일정책 분석 : 클라우제비츠“전쟁론의 삼위일체”를 중심으로 2006년 정치외교학 | 김규빈 | 한남대학교
독일관세동맹성립에 대한 소고 : 경제적 사상과 제도를 중심으로 1965년 역사학 | 서해숙 | 숙명여자대학교
독일 근대화에 미친 리스트의 영향에 관한 연구 1989년 경제학 | 양재선 | 숭실대학교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