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CHAPTER 4 강대국의 경쟁과 관계(完)

저작시기 2015.09 |등록일 2015.12.20 워드파일MS 워드 (docx) | 6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장주기이론/long cycle theory>
세상의 역사는 반복되는 주기가 나타나는 경향이 크다. 장주기이론은 강대국 경쟁의 전개에 대한 분석틀을 제공한다. 세계 지도력의 변화는 일련의 단계들을 통해 전개되는데, 그러한 단계는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국제적 규칙 및 제도의 형성의 시기가 지난 후 글로벌 전쟁의 시기가 이어지는 양상으로 나타난다. 이는 힘의 변화에 따라 발생하며 그들 사이의 관계를 변화시켰다.

<패권/hegemony>
지난 5세기 동안 글로벌 전쟁 이후에는 새로운 패권국가가 부상하였다. 경쟁세력이 없는 패권국은 우월한 지위를 유지할 글로벌 체계의 새로운 제도와 규칙을 만들었다. 패권은 언제나 세계 지도국가에게 과도한 부담을 지운다. 시간이 지나면 글로벌 개입의 부담은 손실을 가져오고 스스로 한계를 넘어 과도팽창하게 된다. 장주기이론의 비판론자들은 이러한 주기가 경제 군사 혹은 국내 요인들에 의해 이루어지는 것인지에 대해 뚜렷한 설명을 제공하지 하고 세계의 운명이 정책결정자들의 통제 밖에 있다고 설명한다고 비판한다.

[제1차 세계대전/World WarⅠ]
제1차 세계대전은 1914년 사라예보에서 오스트리아 지배를 받던 세르비아 민족주의자가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의 왕관을 물려받은 대공을 저격하면서 시작했다. 이 저격 사건은 5주동안 강대국 간 상호행위를 일으켰고 결국 세계평화를 무너뜨렸다.
<제1차 세계대전의 원인들/The Causes of World WarⅠ>
-구조적 신현실주의
제1차 세계대전은 불가피했으며 특정한 계획에 의한 결과가 아니다. 관련 국가들의 통제범위를 넘어서는 환경에 의해 만들어진 것이며 누구도 원치않고 예상치 못했던 것
-수정주의 역사학자
전쟁은 의도된 선택의 결과(5주 동안의 위기 기간 중에 얼마든지 막을 수 있었던 것)
-구조주의적 해석(Structuralism)
글로벌수준의 분석을 제시하는 구조주의는 세력분포 변화가 국가의 행위를 결정하는 주요원인이라고 본다. 강대국들의 동맹과 그에 맞서는 대응동맹의 체결과 더불어 그들의 재무장 노력이 군대동원과 군비경쟁을 야기해서 전쟁으로 나아가는 결정적 동기를 만들었다. 통일국가가 된 독일은 번영했고 증대된 재원으로 막강한 군대를 양성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