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3저호황 베트남 특수

저작시기 2014.11 |등록일 2015.12.10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0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작년 11월 3저호황 레프트 준비하면서 조사한 자료입니다.
각 특수별로 정리 했기에 일목요연하고 좋은 자료 많습니다.
이 자료로 A+받았습니다. 자료 확신합니다.

목차

1. 베트남 특수란

2. 베트남 파병 & 파견의 배경
(1) 외교적 측면
(2) 정치적 측면
(3) 경제적 측면

3. 베트남 파병 & 파견 과정
(1) 군인 파병 과정
⓵ 비전투 부대 파병
⓶ 전투 부대 파병과 군수지원 부대 파병
⓷ 전투 부대 추가 파병
⓸ 베트남 파병 철수
(2) 기술자 파견 과정
(3) 정부의 활동
(4) 브라운 각서

4. 베트남 특수의 영향
(1) 각종 외화 수입을 통한 투자 재원의 마련
⓵ 베트남 참전 군인들의 송금
⓶ 베트남 파견 기술자들의 송금
⓷ 대 베트남 수출 증가
⓸건설업체의 해외진출
(2) 베트남 특수가 한국 경제 전체에 미친 기여도
(3) 한국 산업구조의 변화
⓵ 중화학공업으로의 전환
⓶ 한국의 삼각무역구조
(4) 베트남 재벌 등장
(5) 미국의 군사원조
(6) 베트남 특수 이면-사회적 문제 야기

본문내용

1. 베트남 특수란
한국군의 베트남 참전으로 참전 군인들이 보내오는 송금과 한국 건설업체의 베트남 진출과 인력수출로 얻은 경제적 이득을 말한다. 이뿐만 아니라 브라운 각서에 적힌 ‘한국군의 베트남 추가파병에 대한 미국 측의 약속한 14개 항의 보상조치’에 따른 이득을 포함한다. 브라운 각서의 조항의 내용들을 대략 설명한다면 한국군의 현대화와 경제 발전을 위한 차관 제공이 있다.

2. 베트남 파병 & 파견의 배경
(1) 외교적 측면
1950년대에 미국으로부터 무상원조를 통해서 한국 경제는 기아와 질병 등의 시급한 문제는 해결할 수 있었으나 원조가 장기화되면서 한국 경제는 구조적인 문제를 낳기 시작했다. 특히 대량의 곡물원조는 농촌을 재기 불능의 상태로 빠뜨렸으며, 원조에 전적으로 의존한 완전 가공품의 수입은 산업생산의 기반을 극도로 취약하게 만드는 결과를 가져왔다. 산업생산 기반의 취약성은 결과적으로 지속적인 수입의 증가와 높은 실업률을 초래했다.
대외 의존적인 경제구조가 고착화된 상태에서 설상가상으로 1957년 미국의 마샬플랜 정책으로 한국에 대한 미국의 경제원조가 지속적으로 삭감되고, 버거플랜 정책으로 주한미군과 한국군의 감축이 이뤄졌다. 따라서 한국은 경제, 군사적 원조가 절실했고 정부는 베트남 참전을 통해 미국과 우호적인 관계를 유지해나가면서 미국으로부터 경제 원조는 물론이고 한국 내의 안보가 보장되길 기대했다.

(2) 정치적 측면
1961년 5월 16일 박정희는 군사 쿠데타를 통해 정권에 자리했다. 이 때문에 박정희 정부는 기본적으로 국민적 지지와 정통성이 빈약했으며 이후 군사 정부는 상당한 정치 불안 요소들을 갖게 되었다. 주체세력간의 내부의 권력다툼, 군 내부의 쿠데타 음모, 재야 세력으로부터의 공격, 한일 교섭에 따른 학생들의 데모, 게다가 홍수까지 정부는 매우 위태로운 상황에 놓여있었다.

참고 자료

[네이버 지식백과] 베트남 특수 [Vietnam-] (한국근현대사사전, 2005.9.10, 가람기획)
[네이버 지식백과] 베트남특수 [Vietnam特需] (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국학중앙연구원)
[네이버 지식백과] 브라운 각서 [Brown-] (한국근현대사사전, 2005.9.10, 가람기획)
박태균, 역사비평-한국군의 베트남전 참전, 2007
최동주, 동남아시아연구-베트남 파병이 한국경제의 성장과정에 미친 영향, 2001
박근호, 한국의 경제발전과 베트남전쟁
윤충로, 파월기술자의 베트남전쟁 경험과 생활세계의 변화
한겨레신문 <사회: 사회일반 - 쏟아지는 외화에 입을 다물지 못하다 >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664555.html
박태균, 우방과 제국, 한미 관계의 두 신화, 창비
한국 브리태니커 온라인 <월남특수>
http://members.britannica.co.kr/bol/topic.asp?article_id=b17a0323a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