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원효의 불교 교육 사상

저작시기 2014.04 | 등록일 2015.10.19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서론
2. 본론
3. 결론

본문내용

<서론>
한사람이 미친 듯이 거리에서 외치기를 " 자루 없는 도끼를 누가 맞춰 줄 것인가? 내가 하늘 고일 기둥을 찍을 터인데!! " 하고 하니 사람들이 모두 그 뜻을 깨닫지 못하였다. 이 때 태종이 이 말을 듣고 말하기를 " 그가 아마 귀한 집 딸을 얻어 착한 아들을 낳으려고 하는 것이다. 나라에 큰 인물이 있는 것보다 더 큰 복이 어디 있으랴." 하였다. 이때에 요석궁에 혼자된 공주가 있었는데 궁중의 관리를 시켜 그를 찾아 들이라고 명하였다. 관리가 명을 받들어 그를 찾으려고 즉시 남산으로부터 문천교에서 그를 만나니 짐짓 그를 다리 아래로 떠밀어 옷을 적시었다. 관리가 그를 대궐로 인도하여 옷을 갈아입히고 젖은 옷을 말리고자 하였다. 그는 대궐에서 3일 동안 묵고 떠났는데 그 후 요석공주가 과연 태기가 있어 설총을 낳았다. 이 일화가 누구의 이야기 인지 알겠는가? 바로 원효대사와 요석공주의 일화이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