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산티아고의 노란 화살표 독후감 감상문 송진구

저작시기 2015.09 |등록일 2015.09.18 | 최종수정일 2016.07.2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책을 읽고 개인적인 생각과 느낌을 정리했습니다. 참신한 내용을 담고 있으므로, 참고하여 작성하시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으로 믿습니다.^^

오타가 없습니다.
한글 맞춤법을 준수합니다.
문단 모양(왼쪽 여백 0, 오른쪽 여백 0, 줄간격 160%)
글자 모양(바탕글, 장평 100%, 크기 12 pt, 자간 0%)

목차

없음

본문내용

저자 송진구의 이름이 낯설지가 않았다. 그의 전작 ‘포기 대신 죽기 살기로’ 때문이다. 여행과 자기계발서 식의 조언이 콜라보레이션을 이루었다는 점에서 신선하게 다가온다. 이는 경영학 박사 출신의 명강사인 저자에게서 나올 것으로 예상하지 못한 형식의 글이다. 천편일률적인 형식의 자기계발서로는 독자의 공감을 쉽게 불러오기 어렵기 때문일 것이다.

산티아고는 칠레의 수도로만 알고 있었는데, 스페인에도 산티아고라는 지역이 있는지 처음 알게 되었다. 스페인의 산티아고는 사도 야고보의 성골함이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스페인의 800KM '산티아고 순례길'이 유명한 것도 이 책을 통해 알게 되었다. 이 순례길의 이정표가 바로 노란 화살표이다. 다음은 책을 읽고 얻게 된 개인적인 생각과 느낌을 정리한 것이다.

저자가 이 책을 쓰게 된 계기는 연합뉴스TV에서 기획한 30일 간의 산티아고 여행을 다큐멘터리로 만드는 과정에 참여하게 된 것이다. 먼저 책의 목차를 쭉 훑어보고 책의 전체적인 흐름을 파악하려고 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