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폐색전증 질병연구, 문헌고찰

저작시기 2014.06 | 등록일 2015.01.28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Pathophysiology, Cause & Classification
2. Clinical Manifestation
3. Diagnostic Evaluation
4. Treatment
5. Nursing

본문내용


1. Pathophysiology, Cause & Classification
폐는 몸에 필요한 가스 교환을 하는 것이 주된 기능이다. 이를 위하여 폐에는 우심실로부터 나오는 폐동맥이 폐 전체에 걸쳐 분지되어 있으며, 이후 모세혈관을 지나 가스 교환을 하고 난 후 폐정맥을 통해 좌심방으로 들어가게 된다. 이 때, 다리에 위치한 깊은 부위의 정맥(심부 정맥)에 혈전(혈관 안에서 혈액이 부분적으로 응고된 것)이 생기고 이것이 우심방, 우심실을 거쳐 폐의 혈관으로 이동하여 폐의 혈관을 막은 상태를 폐색전증이라 한다. 색전이라는 용어는 혈전이 혈관을 타고 이동하여 체내의 다른 혈관을 막아 일으키는 병적인 상태를 말한다.

폐색전증의 가장 큰 원인은 심부정맥혈전증이다. 정맥피가 심장 쪽으로 전달이 잘 안 된다든지 혈관벽에 손상이 있다든지 피가 쉽게 굳는 과다응고 성향이 있는 경우 심부정맥혈전이 잘 생긴다. 일단 폐색전증이 생기게 되면 그 예후는 환자의 폐동맥 폐쇄 정도와 환자의 예비 심폐기능에 따라 달라진다. 폐색전증은 폐동맥압이 갑자기 상승하고 우심실의 확장과 그로 인한 심부전이 발생하여 심박출양의 감소를 일으킨다. 2% 미만의 환자에서 혈전이 잘 녹지 않고 반복적으로 폐색전증이 발생하여 만성적인 폐동맥 고혈압을 일으키기도 한다. 폐색전증은 기계적 폐쇄 이외에도 색전에 의해 생기는 반사 작용 및 호르몬 작용으로 폐혈관 저항이 더 증가할 수 있으므로 빠른 조치가 필요하다.
폐색전증의 위험인자는 크게 선천성 요인과 후천성 요인으로 나눌 수 있는데 후천성 요인이 더 크게 작용한다. 이러한 위험인자들이 선천성이든 후천성이든, 독립적으로 작용하는 것이 아니라 여러 요인들이 동시에 작용하기 때문에 위험 인자를 많이 가진 환자일수록 폐색전이 더 잘 발생한다.
① 선천적 위험 요인
우리 몸은 상처가 생기면 혈전이 생겨 출혈이 지속되는 것을 막아주는 혈액응고 시스템을 가지고 있는데 이 체계에 장애가 생기면 혈액의 응고나 출혈에 장애를 나타낸다. 이 질환들은 혈액내 특정 요소의 결핍이 원인이며 유전이 대부분이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