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공산당 선언 문답형 정리

저작시기 2014.09 |등록일 2014.11.23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1. 지금까지의 역사에 나타났던 자유민과 노예, 세습 귀족과 평민, 남작과 농노, 동업자 조합원과 직인 등의 계급적인 갈등을 의미한다. 즉, 계급 사회에 존재하는 억압자와 피억압자 사이의 대립을 의미한다. 고대 로마에는 세습 귀족, 귀족, 평민, 노예가 있었고, 중세에는 봉건 영주, 봉신, 동업자 조합 시민, 직인, 농노가 있었으며, 거기에다 각 계급은 다시 특수한 등급으로 나누어져 있었다. (p.16)

2. 봉건 사회에서 농노와 귀족으로 나뉘었던 계급 사회에서 부르주아지와 프롤레타리아트로 계급이 변화하였다. 중세의 농노들이 초기 도시의 성외시민이 되었고, 이 성외시민들에게서 부르주아지의 초기 요소들이 발전해 나왔다. 그리고 아메리카 발견, 아프리카 회항으로 성장하던 부르주아가 나아가 동인도 시장과 중국 시장, 아메리카의 식민지화, 식민지와의 교역, 교환 수단과 상품 일반의 증가로 상업과 해운, 공업 등에서 급속히 발전하였다. 이에 따라 종래의 봉건적인 동업자 조합 방식의 공업이 공장제 수공업인 매뉴팩처로, 동업자 조합의 상인들은 산업 중산층으로, 하부 조합 간의 분업은 작업장 내의 분업으로 대체되었다. 그리고 꾸준한 수요 증가로 인해 매뉴팩처도 증기와 기계로 대체되면서 본격적인 산업사회로 진입하게 된다. (p.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