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남북조 시대 탐구

저작시기 2014.11 |등록일 2014.11.21 워드파일MS 워드 (docx) | 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선비족의 탁발부는 화북이 분열된 틈을 타 북위를 세웠다. 다시 화북을 재통일한 탁발부 도무제는 수도를 지금의 다퉁인 핑청에 정하였다. 그는 중원을 통일하기 위해 한족을 과감히 등용하여 통치 조직을 중국식 율령 체제로 정비하였다. 선비족의 부족 체제에서 한족의 체제로 과감하게 전환을 시도하였을 뿐 아니라, 중원을 지배하기 위해 윈강 석굴 사원을 조성하였다. 이는 화이를 차별하지 않는 불교 교리의 특성을 빌어 선비족의 한족 지배를 정당화 하고, ‘황제가 곧 부처’라는 의식을 반영한 것이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