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프리미엄자료A++++++][사회복지학개론]- 구빈사업

저작시기 2014.11 |등록일 2014.11.14 한글파일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2,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영국은 유럽 의류 원자재의 생산지로서 지주들이 다투어서 농지를 목장으로 바꾼결과 대량의 소작인들은 농작농민으로서 일자리를 잃어버리고 부랑자가 되어 런던과 같은 도시로 몰려들었다. 더구나 헨리8세는 로마교황청에 대항하여 스스로 영국 국교의 수장이 되어 교회와 수도원의 재산을 국고로 환원시키고 수도원을 해산해 버려서 그곳에서 돌보던 부랑자들도 거리로 내몰리게 되었다. 또한 부랑자를 엄벌에 처함으로써 탄압하더라도 귀농시킬 장소가 없으므로 부랑자문제를 해결할 수 없었다. 구빈사업은 자선사업시대와는 달리 부랑하는 빈민하는 빈민을 이웃 형제로 유지해야 한다는 사고방식이 강하게 스며들어 있다. 빈곤의 원인을 부랑빈민이 일을 하기 싫어하는 도덕적 결함에서 찾았다. 요컨대 빈곤 그 자체를 범죄행위로 간주하여 이들을 억압하여 사회질서를 하기 싫어하는 도덕적 결함에서 찾았다. 요컨대 빈곤 그자체를 범죄 행위로 간주했다. 이러한 구빈사업은 영국 국교회의 교구를 단위로 행해졌지만, 교회의 사업이 아니라 그 지구의 유지로서 귀족을 중심으로 실시된 사업이었다. 구빈사업은 사회복지의 역사에 있어서 다음과 같은 의의를 가지고 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