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백제의 멸망과 부흥운동

저작시기 2014.11 |등록일 2014.11.13 워드파일MS 워드 (docx) | 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백제 의자왕은 642년 신라의 대야성을 공격하였다. 당시 대야성 책임자는 김춘추의 사위인 김품석이었는데, 대야성이 함락되자 가족과 함께 죽임을 당하였다. 그 결과 신라는 서부 국경 지역을 대부분 상실하였고, 선덕 여왕의 정치 능력이 논란이 되기 시작하였다. 선덕 여왕은 김춘추를 고구려에 파견해 외교적 도움을 요청하였으나, 연개소문이 한강 유역 반환을 요구하여 원병 요청에 실패하였다. 이후 김춘추는 당으로 건너가 적극적인 외교를 추진하여 당의 20만 원병을 얻어내는 데 성공하였다.삼국사기에는 당시의 상황을 다음과 같이 기록하고 있다[춘추가 무릎을 꿇고 “신의 나라가 멀리 바다 한 구석에 있어, 대국을 섬긴지 여러 해가 되었으나, 백제가 강성하고 교활하여 침략을 일삼아 왔습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