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여행에 대한 철학적 고찰

저작시기 2014.11 |등록일 2014.11.13 한글파일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오늘날에는 여행이 삶의 일부가 되었다. 이제 여행은 더 이상 특수한 목적을 가진 특수집단의 전유물이거나 유한계급만이 누리는 대상은 아니다. 여가사회의 출현과 함께 여행은 개인의 여가 생활을 구성하는 핵심적 요소 중 하나가 되었다.
그러나 여행은 단순한 휴식이나 기분풀이, 장소의 이동, 이국적 향수 그 이상의 의미가 있다. 인류 최초의 서사시인 《길가메시 서사시》는 여행이 중요한 모티브이다. 길가메시의 여행은 ‘죽지 않는 삶“에 대한 대답을 찾는 여행이었다. 여행의 문제는 궁극적으로 삶과 죽음의 문제와 맞닿아 있다.
사람들은 흔히 삶을 여행에 비유하거나 ‘삶 그 자체가 여행’이라고 말한다. 삶과 여행을 같은 의미를 파악하는 것을 우리는 수많은 시와 소설, 노래와 유행가에서 발견한다.
여행한다는 것은 ‘나는 누구이고, 삶은 무엇이며, 옳은 삶이란 무엇인지,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의 물음을 가지고 떠나는 것이며 그 대답을 찾는 여정이라는 면에서 삶과 여행은 같은 의미를 공유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