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사자성어의재해석(관포지교)

저작시기 2011.05 |등록일 2014.11.06 한글파일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십팔사략’(十八史略)이란, 중국 남송(南宋) 말에서 원(元)나라 초에 걸쳐 활약했던 증선지(曾先之)가 편찬한 중국의 역사서로 원명은 고금역대 십팔사략(古今歷代十八史略)이다.
우리는 이번에 동아출판사에서 기획한 고우영의 열 권짜리 대하 기획물 ‘만화 십팔사략’을 공부한다. 삼황 오제(三皇五帝)로부터 송(宋) 말에 이르기까지 4천 년간의 기나긴 중국 역사를 흥미있고도 간결하게 편집해 놓은 책이 바로 이 십팔사략이다.

나는 이 십팔사략 중 2권 춘추시대(春秋時代)를 재미있게 읽었는데 그 내용은 다음과 같다.
춘추 시대. 주(周) 왕조가 동쪽 납읍으로 옮겨 간 이후, 주 왕실의 권위는 떨어지고 제후들 사이에 치열한 쟁패전이 일어난다. 주나라 초엽에는 8백이나 되던 제후들이 차차 병탄되어 춘추 초기에는 140쯤으로 줄고, 전국 시대에 들어가서는 일곱 나라로 통합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