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로마의 쇠퇴와 문화

저작시기 2014.11 |등록일 2014.11.04 워드파일MS 워드 (docx) | 2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2세기 말엽부터 로마 제정은 크게 동요하기 시작하였다. 그리하여 군대가 마음대로 황제를 갈아 치우는 ‘군인 황제 시대’가 나타났다. 또한, 정복 전쟁이 끝나 노예 노동력을 공급받기 힘들자 농업 경제가 타격을 입었으며, 제국이 약해진 틈을 타 게르만족과 사산 왕조 페르시아가 잇따라 침입하였다.
이러한 로마 제정 말기의 위기 상황에서 디오클레티아누스 황제는 효율적인 통치를 위해 제국을 4등분하고 전제 군주정 체제를 도입하였다. 이어 콘스탄티누스 황제는 제국을 다시 하나로 통합한 뒤 수도를 콘스탄티노폴리스(비잔티움)로 옮기고 크리스트교를 인정하 는 등 제국을 부흥시키려고 노력하였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