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황순원의 소나기를 읽고 (소나기 독후감, 소나기 독서감상문, 소나기 감상문,소나기 줄거리, 소나기 분석,소나기 이해, 소나기 해석, 소나기 철학, 소나기 영화감상문, 소나기 서평)

저작시기 2017.03 |등록일 2014.11.01 | 최종수정일 2017.04.13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700원

소개글

황순원의 소나기를 읽고 쓴 독후감 및 감상문입니다.

인터넷에서 줄거리나 분석, 서평을 베껴서 쓴 감상문이 아닌,

직접 책을 읽고 저의 느낀점과 감상평, 해석을 바탕으로

나름의 분석과 소감 및 비판을 적으려고 노력한 독후감입니다.

목차

1. 소년과 소녀
2. 소나기
3. 절제의 기술
4. 끝마치며

본문내용

['소나기 독후감' 본문 내용 中 발췌]

한국역사상 가장 대중적이고 서정적인 소설이라면 누구나 대표적으로 소나기를 꼽을 것이다. 이 책을 처음 읽은 것은 중학교때로 기억한다. 얇은 단편소설책으로 분량도 부담없었고, 내용도 수월했다. 다 읽은 후의 먹먹함과 아련함...... 그때 눈시울을 붉혔는지 어쨌는지는 잘 기억이 안나지만 결말에 대하여 그렇게 서운하고 섭섭하게 느꼈었던걸 기억한다. 그 때 읽었던 그 책을 몇 년이 지난 지금 다시 읽게 되는 것은 단지 레포트에 대한 필요성만은 아닐 것이다. 내 뇌리에 남아있는 ‘여간 잔망스럽지 않은’ 그 소녀를 다시 추억싶은 마음도 상당부분일 것이다.

<중 략>

생각해보면 소년과 소녀의 순수한 사랑을 담아낸 소설임에도 서술되는 문체는 감정에 대한 표현을 자제하고 있다. 그저 관찰자가 담담히 그들의 이야기를 전해주고 있을 뿐이다. 하지만 우리는 그런 부족한 정보들속에서 오히려 풍부한 감정을 느끼고 상상한다는 것. 바로 이것이 절제의 기술이다. 그런 절제의 기술이 결말부분에서 극치를 발휘하고, 오히려 독자들의 마음속에서 감정이 증폭되어 터져버린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