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팀장 리더십 조직관리 과제

저작시기 2014.10 |등록일 2014.10.31 | 최종수정일 2014.10.31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4,9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동기부여의 기대이론이란 개인은 자신의 행동 형성과정에서 여러 가지의 가능한 행동대안 또는 행동전략을 평가하여 자기 자신이 가장 중요시 하는 결과를 가져오리라고 믿어지는 행동대안 또는 전략을 선택한다는 것이다. 기대이론의 동기부여 3요소는 첫번째 개인행동이 자기 자신에게 가져올 결과에 대한 기대감으로써, 이것은 수치로 표현할 때 행동과 결과간에 전혀 관계가 없는 0의 상태로부터 시작하여 행동과 결과간의 관계가 확실한 1의 사이에 존재하고“노력을 하면 좋은 결과가 나올까”라는 기대감을 의미한다. 두번째는 개인이 원하는 결과에 대한 강도로서 개인의 욕구를 반영시키며 보상, 승진, 인정과 같은 긍정적 유의성(positive valence)과 과업과정에서의 압력과 벌 등의 부정적 유의성(negative valence)으로 구분되고,“받은 대가가 나의 가치와 잘 맞는가”라는 유의성을 의미한다. 세번째 개인이 지각하는 1차적 결과와 2차적 결과와의 상관관계로서 수치적으로 표현할 때, 예를 들어 높은 성과가 항상 승급을 가져오는 +1.0의 관계로부터 성과와 보상간에 전혀 관계가 없는 0의 관계 그리고 높은 성과가 도리어 승급에 항상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1.0의 관계 사이에 존재하고 “좋은성과에 맞는 보상을 받을 수 있을까”라는 수단성을 의미한다.

<중 략>

조직구조의 3요소로는 과업의 분화정도에 따른 복잡성, 직무의 표준화 정도에 따른 공식화, 권한의 배분정도에 따른 집권화를 말한다

첫번째, 복잡성은 조직에서 과업의 분화가 이루어지는 정도를 말하는데 분화의 구분에 따라 수평적 분화, 수직적 분화, 지역적 분산 3가지로 다시 나뉜다.
수평적 분화란 조직이 상이한 부서나 전문화된 하위단위로 나누어지는 것을 의미하며 흔히 부문화로 부른다. 수평적 분화는‘직무전문화’와 밀접한 관계를 가지는 데 조직 내에 전문적인 지식이나 새로운 기술을 요하는 직무의 수가 생기게 되면 수평적 분화에 의한 조직의 복잡성은 증대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