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경주 역사유적 탐방 (반월성)

저작시기 2013.05 |등록일 2014.10.29 한글파일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천년고도 경주는 누구에게는 지겨운 문화유적 답사로 석굴암과 불국사가 있는 수학여행을 가는 곳이고 누군가에게는 흩날리는 벚꽃이 만개한 보문단지의 기억을 간직한 도시이며 역사를 사랑하는 사람에게는 도시 전체가 박물관인 아름다운 도시이다. 어릴 적 경주에서 몇 년간 살았었던 나는 경주에 대한 아주 아름다운 기억들을 가지고 있다. 높지 않은 건물들이 마음을 따뜻하게 하고 몇 걸음만 건너면 신기한 유적들이 산재해 있는 곳 그곳이 바로 경주이며 내가 역사를 사랑하게 된 이유였다.신라의 중심이었던 경주 즉, 서라벌은 삼국을 통일한 이후부터 오랫동안 한반도의 중심이자 당시 세계에서 손에 꼽히는 도시 중 하나였다. 고분에서 출토되는 서역의 유리와 구슬은 신라가 실크로드의 한 축으로 무역을 했다는 것을 알려주고 화려했던 금제 장신구들은 신라 고위층에 화려한 삶을 알려준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